파주에서 30년된
전통 해장국집을
오늘 소개하고자해요|​

지인분이 한번 포장해오셔서
그때 국물맛이 오늘 갑자기 생각나
포장주문을 했어요~

요즘 정신없는 육아땜에
밥할시간 밥먹을시간도 없이
바쁘게 지내고 있어요 ㅠ

그래서 오늘은 설거지가
필요없는 저녁을 먹기 위해
정해해장국에서 해장국 두 그릇을
주문했어요~><​

파주아울렛 입구 근처에 있어요~
문발교차로 바로 옆에 있는데
이곳이 몰랐는데 파주전통맛집이었어요~

30년된 해장국이기에
국물이 아주 진했어요!!​

처음으로 정해해장국에서 포장을 했는데
밥이 없는거에요...원래 밥은 필수 인데...

말앙 해야지 준다고 하네요ㅠㅠ
뭐 이런경우가;;;

그래서 밥 달라고 했고
깍두기도 더 달라고 했어요~​

파주맛집이긴 한데
30년 전통 해장국집이긴 한데

국물이 진하긴 한데

서비스가 조금...;;;;​


그래도 파주맛집 정해해장국에서
와이프와 빠르게 저녁한끼 해치웠네요!!!

다음에는 직접가서 맛을 음미하면서
먹어봐야겠어요!!​

깍두기랑 김치는 맛났어요~
해장국에 잘 어울리는 맛!!ㅋㅋ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파주시 교하동
도움말 Daum 지도

​파주맛집으로 소개된 스텐딩스테이크에 방문해봤어요~
지난번에 지인이 테이크아웃으로 사오셔서 맛보고 어디인지 알아봤는데...
운정 홈플러스 근처에 있었어요~
그래서 파주맛집으로 평이 좋은
스텐딩스테이크를 먹고 후기를 올려요~

요즘 너무 바쁜 하루를 보내고 있어
포스팅이 조금 밀렸는데
스텐딩스테이크가 운정홈플 근처에 있다고해서 장보러 갔다가 장은 안보고 오늘은 외식으로 결정을 했어요~
그래서 가장 잘 팔리는부채살스테이크로 주문했어요~

과연 파주맛집의 조리방법은??

족발집과 함께 있어 스텐딩스테이크
눈에 잘 띄지가 않아요...
잘 보고 찾아가세요~

맛집이라 하기엔 조금 허술해버린;;;ㅋㅋㅋ​


메뉴는 이렇게 구성되어 있으니
참고하세요~
가격은 소소 하네요~​


스텐딩스테이크는 주문하는 즉시
음식 조리를 시작해요~
그래서 주문이 들어오면 바로 그 자리에서 스테이크를 굽고
볶음밥에 탄 맛도 나고 아주 좋았어요~^^
(이래서 파주맛집이라고 맘카페에 올라왔나?)
다만, 감자튀김이 집에 테이크아웃햐서 가지고 오면 눅눅한게 조금 에러;;;​

미스터 보쌈과 함께 있으니 참고 하세요~!
다음엔 보쌈을 먹어봐야겠어요~^^

가게는 크지 않아 거의 테이크 아웃으로만
스테이크를 주문하시는거 같아요~
노란색 도시락을 주문하시고자 하면
운정홈플 근처에 스텐딩 스테이크를 찾아주세요~​

가격은 10,000원 정도이고
그렇게 비싸지가 않다고 생각할 수 도 있지만
1인당 국밥 한 그릇이 요즘 7~8,000원 정도하니
스텐딩스테이크의 가격은 개개인이 느끼기 나름인 것 같아요~​

​​

오늘도 든든하게 한끼 먹었습니다.!
파주맛집 답네요~
스텐딩스테이크도 오늘 즐겨봤네요~

어느날 저녁 집에왔는데 노란상자가 하나 있었어요.
파주맛집이라고 소문이 났다고
오전에 손님이 오셨다가 손님이 와이프 점심을 챙겨 오셨는데 빵? 이겠지라는 생각으로 상자를 열어봤는데 도시락이 있었어요~
저녁도 되었겠다 의사표현도 없이 그냥 흡입했습니다!!​

어느정도 먹다보니 이게 뭐지? 생각을 하며 상표를 봤어요~
스탠딩 스테이크!ㅋㅋㅋ
일어서서 먹는 고기덩어리인가?
그런데 맛은 있는데?
무튼 아무생각없이 다시 흡입을 했죠~~​

샐러드도 있고 감자튀김도 사이드메뉴로 있었는데
샐러드의 시큼함이 조리한지 오래되어서 그런지 쫌 쌨고, 감지튀김은 눅눅해져 있었어요~
조리하고 바로 먹었으면 맛있겠다 싶더라고요~​

그리고 스태이크 부위는 부채살인데
양념과 밑에 깔려있는 볶음밥은 쫌 잘 어울렸어요~
그리고 쫌 아쉬운선 브로콜린이 쫌 더 들어 있었으면 하는 바램이 컸어요~~

조금 느끼함이 없지않아 있었어요^^;;​

네이버에 검색을 해도 잘 나오지 않아
이곳저곳 봤는데 족발보쌈집 안에 있는거 같더라고요...

파주맛집이라고 하기엔 조금 부족한 점이 있네요~^^
다음에는 스탠딩 스테이크 맛보러 직접 가봐야겠어요~

파주아울렛 옆에 있는 심학산 도토리국수를 먹으러 왔어요~
늦은시간에도 불구하고 주말 저녁이면 항상 사람이 많이 붐비니 웨이팅 생각하시고 주말에 가셔야 할 듯해요~ㅠ

사진보시면 끝에서 끝이 다 웨이팅 줄이에요..;;;
정말 많죠? 그나마 다행인 것은 회전율이 빠르다라는것이 조금 위안이 됩니다.
메뉴는 간단해요!!
도토리무침, 도토리국수, 도토리묵밥, 도토리수제비가 있어요~


개인적으로는 가족끼리 아울렛 놀러오셨다면 도토리국수를 추천하고요... 도토리 무침은 비추 해요;;
물론 개인적 취향이니 참고하세요~^^;;


오늘은 장인장모님 모시고 왔눈데 밤 막걸리도 하나 시키고, 시원한 묵밥도 주만했어요~~
다만, 도토리무침을 시킨것이 에러;;;
심학산 도토리국수집 오시면 꼭 도토리국수와 여름엔 묵밥, 겨울엔 온밥으로 시켜 드세요~ 제일 맛있습니다.^^
파주로 이상하서 제일 좋은것은 아울렛이 가깝고 아울렛 근처에 맛집들이 많다라는 거예요~~><

매주 맛집 탐방하는 기분이랄까?ㅋㅋㅋㅋ
이제 뜻복이 출산 대기를 해야하고, 또 다른 세상이 펼쳐 지겠네요~~!!

이런 집을 라면집이라 할 수 있을까?
갑자기 인스타하다가 우연히 알게된 하면 집!!
파주 월롱 주변에 식물원이 있다기에 가는 길에 유명한 라면집을 검색!! 방문하게 됐어요~~+_+
파주여고 근처에 있어요~!

도착했을 때 그냥 웃음만 나왔어요..
과연 여기서 어떤 라면을 팔기에 이렇게 줄을 서서 대기를 하며 라면을 먹을까요?
영태리 라면집 검색하던가 황소바위길 129 라고 네비치면 월롱으로 검색 돼요~ 참고하세요.^^

계산은 현금으로 2,800원 준비해주세요.
3,000원 가지고 가시면 할머니께 혼나요.ㅠㅠ
그러니 제발 카드 말고 현금으로 맞춰서 준비해주세요.
할머니의 간곡한 부탁이 있었어요~~^^


야채와 버섯이 들어간 라면 이에요~><
양파가 들어있어 단맛이 나고
야채가 많아 씹는 맛도 좋았어요~~
어떠한 특별한 맛은 없어지만 주변 식물원 보고 라면먹고 가기엔 아주 좋아요~~!!

파주라는 곳이 DMZ랑 가깝고 임진강 쪽에 위치해 있어

바다의 싱싱한 회를 찾기에는 많은 어려움들이 있다.

그런데 LG 디스플레이 길 쪽에 겉으론 화려하지 않지만

속 안에는 꽉찬 횟집이 있어 소개하려고 한다.

그 이름 찬란한 피쉬앤크랩


파주에서는 싱싱한 회를 먹기가 쉽지 않다.

그래서 일산에 코스트코나 트레이더스나 가야 대량으로 싱싱한 모둠회를 볼 수가 있다.

그러나 거기까지 가는 시간이 너무 아깝다.

더구나 코스트코는 회원카드가 있어야 하니 더욱 어렵다.



가격도 노량진 수상시장 만큼 저렴하다.

특히 모둠회 1 인분에 15,000원이 가장 인기가 많은 메뉴이다.

이유는 테이크 아웃 전문 횟집으로

속이 알찬 찬 들과 회 들이다.

과연? 실화 일까?




정말 외부와 내부는 허름하다.

일반 포차 같은 느낌? 피쉬앤크랩은 넓은 공간의 포차? 느낌.

그래서 처음에는 "뭐 이래?", "괜찮은가?" 했는데...

회를 포장할 때부터 큰남편의 의심은 사라졌다.

헐 =+=???



주말 저녁에 갔는데 포장하는 손님들이 많았다. 

웨이팅은 25분 정도? 

그러나 웨이팅의 비밀이 있었다.

초밥과 고등어의 비밀이다.

구슬구슬 한 밥 위에 싱싱한 회를 올린 초밥과

싱싱한 고등어를 구워서 주기 때문이다. 



사람들은 그렇게 얘기한다.

이 정도면 코스트코가서 회를 사온다고,

그런데 파주에서 일산까지 나가 또는 트레이더스 까지 가면서

모둠회를 사온다는 것은 시간대비 가격대비 교통비 대비

완전 손해;;;



사장님이 회를 써시는데 정신 없으시다.

뒤에서는 고등어를 오븐에서 구워지고 있다.

확실히 웨이팅이 있을 수 밖에 없는 이유는

바로 많은 음식을 바로 그 자리에서 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그런지 피쉬앤크랩이 조금 더 신뢰가 갔다.


그런데 이런 신뢰있는 횟집이 파주에 있다는 것이..

조금 의문(?)


사장님께서 노량진 수산시장에서 많은 경험과 노하우를 가지고 

회를 사랑하는 사람이 많이 있는데

가격은 비싸고

회를 먹고 싶은 사람은 많이 있는데

회가 싱싱하지 못한 곳이 많아


이곳 파주에 가게를 차렸다고 하셨다.



그런데 아까 말한 숨은 비밀이 무엇일까? 궁금한 사람들이 많으실 듯 한데

그것은 바로 이 초밥이다.

초밥은 6pic 이 서비스로 나온다

그런데 이것은 주말이고

평일에 가면 2배인 12pic을 주신다고 한다.

주말에는 사람이 많아서 회 초밥을 쌀 시간이 없어 양해를 구한다고 말씀하셨다.




기본적인 찬 들은 요렇게 테이크 아웃 해주신다.

피쉬앤크랩 만의 어떠한 특별함은 없었다.

그냥 회 가격을 낮추기 위한 알뜰함(?)으로 보면 될 듯 하다.

페이스북이나 인스타그램에 검색을 해도 사람들의 평이 참 좋았다.

그래서 파주에서 이정도 가격으로 싱싱한 회를 먹을 수 있다는 것은 축복(?) 일듯 ㅋㅋㅋ




그럼 이제 본 게임이 회의 싱싱함을 봐야 한다.

회의 싱싱함을 사진에서 봤듯이 요렇다.

두툼하게 썰어주셔서 쫄깃쫄깃한 식감이 그대로 전달된다.

그러나 딱! 하나!! 연어..;;

연어가 숙성 후 조금 녹으 약간 비린 맛이 났다.

그래서 연어를 먼저 먹기를 추천한다.


[물론 큰 남편은 조금 예민하게 느껴서 그럴 수도 있으니 

드실 때 참고 하시면 됩니다.]



이렇게 한 상에 일인당 15,000원!

오랜만에 집에서 싱싱한 회를 먹을 수 있었다.

다음에는 평일에 가서 생선초밥을 꼭 12pic 얻어와야겠다!!!!

파주에 있는 피쉬앤크랩 주말보다는 평일에 가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파주시 탄현면 낙하리 594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